• JOIN
  • SITEMAP
  • FAVORITE
레인보우엔젤

레인보우엔젤

대표 콜센터 1544-9463
(24시간 전화상담)
수도권 어느 위치나 가장 가까운
지점에 문의해주세요~
고객님위치와 시간에 맞는
최적화 상담을 해드립니다.
*성함
*연락처
*위치
*이동선택
약관내용보기

반려동물장례후기

공유하기

초롱아 잘가

저번 달, 16살이라는 많은 나이로 폐수종 진단을 받고 한 달이나 버텨줘서 고마워.

 

한 달 전, 입원 시킬 때 얼마나 후회를 했는지 몰라, 수의사 선생님이 오늘이 고비라고 말을 들었을 때 

 

차라리 집에서 보내줄걸 그랬나 생각도 들고, 가뜩이나 병원 싫어하는 너가 잘 버틸 수 있는지 너무 걱정 되었지만

 

다행히 고비라는 하루 이틀을 버티고 3일 후에 퇴원 했을 때 얼마나 기뻤는지 몰라. 

 

하지만 2주 전부터 식욕이 뚝 떨어지고 팔다리 힘이 빠지는게 눈에 보이더니 일주일 전부터는 일어나지를 못 하고 

 

픽픽 쓰러지는게 눈에 아직도 아른거린다. 3일 전부터는 대변도 잘 못 가리고, 아기가 된 것처럼 기저귀를 채워줬지. 

 

원래라면 싫다고 난리를 피웠을텐데, 힘없이 가만히 있는 널 보고 나도 마음의 준비를 했던 것 같아.

 

잘 때 숨이 잘 안 쉬어져서 소리를 지르고 일어나고 싶은데 몸이 안 따라줘서 발버둥을 치는 너의 모습을 보니 

 

가슴이 찢어지는 듯 했어. 정말 너무 고통스러워 하니까 안락사도 생각했어. 이틀 전에 안락사를 생각하다 너의 생각은 

 

다를 수 있어서 마음을 바꿨지, 참 고맙다. 마지막 가는 길을 보게 해줘서 다른 강아지들은 죽을 때 소리를 한번 지르고 이별 한다는데,

 

어렸을 때부터 순한 너는 시끄럽지 않을까 고개를 바닥에 박고 가버렸어. 초롱아 고맙다 한 달이나 더 살아줘서 나 포함 우리 가족이

 

마음의 준비를 할 시간을 줘서 고마워. 처음이자 마지막인 나의 반려동물, 이젠 가족인 초롱아 니가 우리에게 준 16년의 행복이 

 

얼마나 큰지 모른다. 내가 10살 때부터 지금 25살까지 나의 초, 중, 고, 대학교 생활을 모두 지켜본 니가 이젠 없다니 너무 아쉽다.

 

잊지 않을게 안녕 나의 가족. 

 

 

등록자

윤찬우

등록일
2021-08-14 12:55
조회
121

댓글 1

레인보우엔젤

안녕하세요?
무지개다리로의 아름다운 이별 '레인보우엔젤'입니다.
저희 레인보우엔젤에서 우리 초롱이와의 이별을 함께 하게 된것을 감사하고 뜻깊게 생각합니다.

정말 맘고생많으셨습니다.
좋은 추억만 잘 생각하시고 기쁘게 보내주시는 마음이 좋을듯 합니다.

일상에서 더욱 힘내시고 좋은 추억 영원히 잘 간직하시길 바랍니다.
가족분들께서는 어서 몸과 마음을 회복하시고, 항상 건강유의하시기 바랍니다.

아기와의 수많은 아름다운 추억과 함께 고객님과 가족분들의 앞날에 행운이 가득하시길 바라며 레인보우엔젤이 언제나 가족분들을 응원합니다!!
2021-09-13 23:24